자전거를 탄 김수현의 모습이 여심을 사로 잡았다.

김수현이 출연 예정인 SBS ‘별에서 온 그대’ 측은 13일 첫 촬영 사진을 공개했다.

김수현은 SBS 수목드라마 ‘별에서 온 그대’(별그대/극본 박지은, 연출 장태유)에서 400년 전 지구에 떨어져 대한민국에 살고 있는 외계남 도민준 역할을 맡는다.

김수현은 최근 광화문 일대에서 진행된 ‘별그대’ 첫 촬영 현장에 수많은 인가 몰렸으나 집중력을 잃지 않고 캐릭터에 몰입한 것으로 전해졌다.

김수현은 이 날 대학교수를 직업으로 가진 도민준 캐릭터에 부합하는 말끔한 슈트를 입고 자전거를 탔다.

김수현은 첫 촬영을 마친 뒤 “많은 분들의 응원 덕분에 즐거운 마음으로 ‘별그대’를 시작하게 됐다” 라며 “앞으로 도민준 으로 지낼 시간이 많이 기대된다. 좋은 작품으로 인사드리기 위해 노력하겠다”고 소감을 밝혔다.

‘별에서 온 그대’는 1609년 (광해 1년), 조선왕조실록에 기록된 비행 물체 출몰에 관한 이야기를 바탕으로 작가의 엉뚱하고 황당한 상상이 더해진 팩션 로맨스 드라마로 400년 전 지구에 떨어진 외계남 도민준과 왕싸가지 한류 여신 톱스타 천송이(전지현)의 기적과도 같은 달콤 발랄 로맨스를 그린다. ‘상속자들’ 후속으로 방송된다.

김수현 자전거 모습에 “김수현 자전거 탄 모습 멋있다”, “김수현 자전거 대박이네”, “김수현의 자전거가 되고 싶다” 등의 반응을 ㅂ였다.

[출처] 본 기사는 조선닷컴에서 작성된 기사 입니다

View Source

Advertisements